차옥실, 케니리 집사님 집들이사진입니다 주 장로님께서 기도해주고 계십니다 목사님께서 축복기도 해주고 계십니다 드디어 음식입니다. 장만하느라 힘들었습니다